HNU뉴스

한남대 “대전을 국가대표 K-스타트업 밸리로!!” 집중육성 정책 입안 위한 국회 포럼 개최

작성일 2024-07-09 14:31

작성자 김민영

조회수 286

수정

한남대학교(총장 이승철)가 과학기술도시 대전을 미국 실리콘밸리에 버금가는 ‘국가대표 K-스타트업 밸리’로 집중 육성하기 위한 미래 정책 방향 제시를 위해 국회 포럼을 개최한다.
  오는 11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2층 제6간담회실에서 열리는 이번 국회포럼은 대전지역 장철민 (동구), 박정현(대덕구), 장종태(서구갑) 국회의원이 공동 주최하며 대전광역시, 대전상공회의소, 대덕이노폴리스벤처협회가 후원하고 한남대가 주관한다.
  ‘대한민국 대표 K-스타트업 밸리로서의 과학기술도시 대전광역시의 비전과 혁신 방향’을 주제로 열리며 정부가 추진하는 스타트업 밸리 육성과 관련, 지역의 혁신적인 창업생태계 여건을 갖춘 대전지역 육성 당위성과 방안 등을 제시한다.
  이번 포럼에는 대전과학산업진흥원 최병관 본부장과 한남대 원구환 기획조정처장, 한국엔젤투자협회 김채광 부회장 등이 대전의 비전을 각각 주제 발표하며, 한국산학협력정책학회 성인하 회장(한남대 교수)이 좌장으로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박대희 센터장과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이윤석 본부장, 중소기업융합중앙회 구본건 본부장, (사)연구소기업협회 한정호 사무국장, 인라이트벤처스 박문수 대표 등이 패널토론자로 참여한다.
  정부는 지난 5월 ‘지역 성장지원 서비스 경쟁력 강화 방안’을 발표했으며, 지역에서 창업한 기업이 그 지역에서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2026년까지 지역 전용 벤처펀드를 1조 원 이상 공급하는 등 지역 성장지원 서비스 육성 기반을 조성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국내 지역별 창업생태계는 수도권과 비교해 큰 격차를 보이고 있으며, 지역에서는 창업이 증가해도 벤처나 창업기업의 성장을 뒷받침할 수 있는 지원 서비스가 부족해 불균형 성장의 주요인으로 제기 돼왔다.
  한남대 이승철 총장은 “정부 정책 발표에 따른 지역 창업생태계 활성화, 지역의 창업기업 지원 서비스 경쟁력 강화 방안에 대한 국회, 기업, 대학, 유관기관 간 정보 교류와 논의의 장을 마련하게 됐다”며, “한남대가 추진 중인 K-스타트업밸리 조성과 더불어 대전의 비전과 혁신을 제시하는 장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정보관리부서 : 홍보팀

최종 수정일 : 2022-03-29